'화랑' 김지수, 카리스마 폭발! 지소태후에 이목 집중 [사진 출처: 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KBS2 월화드라마 ‘화랑’ 방송 캡쳐] 신국 황실을 위해 모든 것을 내건 김지수의 카리스마 넘치는 활약이 ‘화랑’의 재미를 살리고 있다. KBS 2TV ‘화랑’에서지소태후 역을 맡은 김지수는 오랜만에 사극으로 안방 복귀했다. 지소태후는 삼맥종(박형식 분)의 모후이자 후에 화랑을 창시하는 성골 왕비이다. 청순함과 순수함이 오가는 뛰어난 미모에 서늘한 눈매로 소름 끼치는 카리스마로 그 누구 앞에서도 당당한 매력을지녔다. 김지수는 인생의 굴곡으로 인해 야욕을 갖는 지소태후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화랑 창설을 반대하는 화백들 사이에서 전혀 주눅들지 않고 ‘성골’의 위엄을 뽐내는 카리스마 외에 자신의 행차를 가로막은 무명을 대할 때의 여유로움, 그리고 과거 연인 사이였던 안지공(최원영 분)의 목을 칼로 내리칠 때의 회한과 단호함이 어린 움직임과 파르르 떨리는 표정 연기는 시청자들의 혀를 내두르게만들었다. 섬세함과 카리스마를 오가는 김지수의 연기가 화랑의 재미를 한층 배가 시키고 있다. 3회를 통해 앞으로 화랑이 될 꽃 소년들의 사연과 관계가 풀어진 터, 이제이들을 모아 화랑을 육성시키는 지소태후의 향방이 더욱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화랑’은 지난 주보다 무려 5.9퍼센트 상승한 13.1퍼센트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 NTD 강문경 기자

뉴스 Edition > 연예&스포츠
 
'화랑' 김지수, 카리스마 폭발! 지소태후에 이목 집중
  • [ 기사입력   2016-12-28 오전 10:54 ]


     

     

    [사진 출처: 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KBS2 월화드라마 ‘화랑’ 방송 캡쳐]

     

    신국 황실을 위해 모든 것을 내건 김지수의 카리스마 넘치는 활약이화랑의 재미를 살리고 있다.

     

    KBS 2TV ‘화랑에서 지소태후 역을 맡은 김지수는 오랜만에 사극으로 안방 복귀했다. 지소태후는 삼맥종(박형식 분)의 모후이자 후에 화랑을 창시하는 성골 왕비이다. 청순함과 순수함이 오가는 뛰어난 미모에 서늘한 눈매로 소름 끼치는 카리스마로 그 누구 앞에서도 당당한 매력을 지녔다.

     

    김지수는 인생의 굴곡으로 인해 야욕을 갖는 지소태후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화랑 창설을 반대하는 화백들 사이에서 전혀 주눅들지 않고성골의 위엄을 뽐내는 카리스마 외에 자신의 행차를 가로막은 무명을 대할 때의 여유로움, 그리고 과거 연인 사이였던 안지공(최원영 분)의 목을 칼로 내리칠 때의 회한과 단호함이 어린 움직임과 파르르 떨리는 표정 연기는 시청자들의 혀를 내두르게 만들었다.

     

    섬세함과 카리스마를 오가는 김지수의 연기가 화랑의 재미를 한층 배가 시키고 있다. 3회를 통해 앞으로 화랑이 될 꽃 소년들의 사연과 관계가 풀어진 터, 이제 이들을 모아 화랑을 육성시키는 지소태후의 향방이 더욱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화랑은 지난 주보다 무려 5.9퍼센트 상승한 13.1퍼센트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 

     

    NTD 강문경 기자

     


Tweeter Facebook
1 2 3 4 5 6 7 8 9 10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