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민주당 주석, 선윈의 홍콩공연을 기대 香港民主党两任主席 盼神韵来港演出 성탄 시즌이 되면서 세계적 명성의 선윈 예술단의 새해 월드투어가 시작됐다. 아시아의 홍콩인들도 션윈이 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홍콩 민주당 주석 후즈웨이(胡志伟)와 전임 주석 류후이칭(刘慧卿)도 홍콩에서 선윈공연을 감상할 수 있기를 바랬다. 홍콩 각계는 현재 레저및문화업무서(康乐及文化事务署)에 선윈 공연을 홍콩에 초청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민주당 주석인 후즈웨이 의원은 이 제안에 매우 적극적인 인물이다. [후즈웨이 주석, 홍콩 입법회 의원]“사실 선윈예술단은 예술적 성취가 매우 높아 국제적으로 유명합니다. 션윈은 공연한 모든 나라에서 지극히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기본법에 의해 홍콩인에게는 언론자유와 예술자유라는 너무도 당연한 핵심 가치가 보장되어 있습니다. 나는 레저및문화업무서가 마땅히 션윈예술단의 홍콩 공연을 승인하거나 적극 유치해야 한다고 생각힙니다.” 그는 홍콩에서 선윈공연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있기를 희망했다. [후즈웨이 주석, 홍콩 입법회 의원]“나는 사실 매우 슬픕니다. 홍콩에 공연을 초청하지도 못하고, 외국 공연도 볼 기회가 없었습니다. 그저 보도나 인터넷을 통해 공연 모습을 보고 매우 뛰어난 예술단임을 알 수 있었을 뿐입니다. 레저및문화업무서는 일류 예술단의 홍콩 공연 유치에 적극 나서서 홍콩인의 안목을 크게 넓혀주어야 합니다.” 과거 션윈 홍콩 공연이 무산됐을 당시 과감히 나서서 목소리를 높였던 전 민주당 주석 류후이칭은 이번에도 이 제안을 매우 지지한다고 말했다. [류후이칭, 홍콩 전 입법회 의원]“나는 몇 년 전에 선윈예술단이 홍콩에서 공연하려 하다가 일이 생겨 오지 못한 것을 기억합니다. 우리는 매우 유감스러워했습니다. 이제 그들의 홍콩 공연을 지지하는 운동이 벌어지면, 나는 반드시 지지하고 나설 것입니다. 새로 생길 특구 정부가 이번에는 아무 방해 하지 말고 션윈 예술단이 홍콩에서 공연할 수 있도록, 홍콩시민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해주기를 바랍니다.” 류후이칭은 선윈이 홍콩에 오면 반드시 시간을 짜내어 감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콩에서 NTD 뉴스 린슈이(林秀宜)

뉴스 Edition > 션윈
 
홍콩 민주당 주석, 선윈의 홍콩공연을 기대
  • [ 기사입력   2016-12-23 오후 01:54 ]

    香港民主党两任主席 盼神韵来港演出


     

    성탄 시즌이 되면서 세계적 명성의 선윈 예술단의 새해 월드투어가 시작됐다. 아시아의 홍콩인들도 션윈이 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홍콩 민주당 주석 후즈웨이(胡志伟)와 전임 주석 류후이칭(刘慧卿)도 홍콩에서 선윈공연을 감상할 수 있기를 바랬다.

     

    홍콩 각계는 현재 레저및문화업무서(康乐及文化事务署)에 선윈 공연을 홍콩에 초청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민주당 주석인 후즈웨이 의원은 이 제안에 매우 적극적인 인물이다.

     

    [후즈웨이 주석, 홍콩 입법회 의원]

    “사실 선윈예술단은 예술적 성취가 매우 높아 국제적으로 유명합니다. 션윈은 공연한 모든 나라에서 지극히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기본법에 의해 홍콩인에게는 언론자유와 예술자유라는 너무도 당연한 핵심 가치가 보장되어 있습니다. 나는 레저및문화업무서가 마땅히 션윈예술단의 홍콩 공연을 승인하거나 적극 유치해야 한다고 생각힙니다.”

     

    그는 홍콩에서 선윈공연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있기를 희망했다.

     

    [후즈웨이 주석, 홍콩 입법회 의원]

    “나는 사실 매우 슬픕니다. 홍콩에 공연을 초청하지도 못하고, 외국 공연도 볼 기회가 없었습니다. 그저 보도나 인터넷을 통해 공연 모습을 보고 매우 뛰어난 예술단임을 알 수 있었을 뿐입니다. 레저및문화업무서는 일류 예술단의 홍콩 공연 유치에 적극 나서서 홍콩인의 안목을 크게 넓혀주어야 합니다.”

     

    과거 션윈 홍콩 공연이 무산됐을 당시 과감히 나서서 목소리를 높였던 전 민주당 주석 류후이칭은 이번에도 이 제안을 매우 지지한다고 말했다.

     

    [류후이칭, 홍콩 전 입법회 의원]

    “나는 몇 년 전에 선윈예술단이 홍콩에서 공연하려 하다가 일이 생겨 오지 못한 것을 기억합니다. 우리는 매우 유감스러워했습니다. 이제 그들의 홍콩 공연을 지지하는 운동이 벌어지면, 나는 반드시 지지하고 나설 것입니다. 새로 생길 특구 정부가 이번에는 아무 방해 하지 말고 션윈 예술단이 홍콩에서 공연할 수 있도록, 홍콩시민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해주기를 바랍니다.”

     

    류후이칭은 선윈이 홍콩에 오면 반드시 시간을 짜내어 감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콩에서 NTD 뉴스 린슈이(林秀宜)

     

     

     


  • 글로벌 원문 링크:www.ntdtv.com/xtr/gb/2016/12/20/a1302848.html
  • 香港民主党两任主席 盼神韵来港演出

    【新唐人2016年12月20日讯】圣诞佳节来临之际,享誉全球的神韵艺术团也将开启新一季的全球巡演。身处亚洲的香港,也盼望神韵到来,民主党现任主席胡志伟及前任主席刘慧卿都期待能在香港欣赏到神韵演出。

    香港各界目前正在唿吁康乐及文化事务署邀请神韵来香港演出。身兼民主党主席的立法会议员胡志伟非常支持这个倡议。

    香港立法会议员胡志伟:〝事实上神韵艺术团是一个国际知名也是艺术成就非常之高的一个团体,也在各国演出期间获得极高的评价,因为为了捍卫言论自由,艺术自由,这个这幺基本的,基本法赋予香港人的一个核心价值,我觉得康乐文化事务署应该,我也唿吁康乐文化事务署批准或者邀请神韵艺术团来香港演出。〞

    他希望自己有机会可以在香港看到神韵演出。

    香港立法会议员胡志伟:〝我自己其实很不幸,根本无法在香港安排演出,那在海外的演出,没有机会越洋去欣赏,但从这一个在报道上,还有在网络上面见到的演出表演,我觉得是非常出色的一个艺术团体。康文署应该邀请一流的艺术团来香港演出,让我们香港人可以大开眼界。〞

    当年神韵来港受阻,曾挺身发声的前民主党主席刘慧卿,这次也表示,非常支持今次的倡议。

    香港前立法会议员刘慧卿:〝我知道几年前神韵艺术团想来香港表演,但是后来发生了事情,不能到来,我们也很遗憾。这次有一个运动能支持他们来香港,那我们肯定是支持的,希望这次特区政府不要阻挠,神韵艺术团能到香港表演,让香港市民观看。〞

    刘慧卿强调,神韵来港时一定要抽空去欣赏。

    新唐人记者林秀宜在香港报导

    http://www.ntdtv.com/xtr/gb/2016/12/20/a1302848.html
Tweeter Facebook
1 2 3 4 5 6 7 8 9 10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