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여갑부 북핵 지원, 중미 한미 합동조사 丹东女首富涉巴拿马文件 助朝发展核武细节流出미 언론은 파나마 페이퍼스에 랴오닝 훙샹실업발전 유한회사 창업자 마샤오훙(马晓红) 관련 내용을 폭로했다. 사진은 단둥 훙샹실업발전 유한회사에서 발행한 사내 잡지 훙샹기(鸿祥记)다. (인터넷사진) 미국의 한 중국어 언론이 보도한, 랴오닝 훙샹(鸿翔)실업 발전 회사(이하 훙샹실업)가 북한 핵 개발을 지원한 혐의로 조사받았다는 소식은, 중국 외교부 대변인에 의해 확인됐다. 국제 언론은 북한과 훙샹무역 사이의 무역 거래의 문제점에 대해서도 보도했다. 9월20일, 중공 외교부 정례 기자회견에서, 훙샹실업이 북한 핵개발에 협조한 혐의로 중미 양국 합동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에 대해 중국 외교부 대변인 루캉(陆慷)은 “언급된 기업에 대해, 중국 관련당국은 법에 따라 그 기업의 경제 범죄 등 위법 행위를 조사 중에 있으며, 최근에 관련 소식을 발표했다.”고 대답했다. 9월 19일 한국 아산정책연구소와 워싱턴의 고급 국방연구센터(C4ADS)는 북한과 깊은 경제 거래를 하고 있는 랴오닝 홍샹실업이 북한의 핵무기 개발에 일정한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 공동 발표했다. 월스트리트 저널도 이점에 대해 미,중 정부는 북한 핵개발에 도움을 준 중국 기업에 조치를 취하는 중이라고 보도했다. 최근 미 의회는 북한 정권과 거래하는 중국 기업을 제재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어서 이번 주, 미 정부는 중국의 한 종합상사가 북한 핵개발을 돕고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기에, 사법부를 통해 이 기업을 법적으로 조사할 것이라 발표했다. 한 미국 관리는 훙샹실업은 북핵 지원 외에도 북한이 글로벌 경제제재를 회피하는 수단을 제공한다는 증거가 있다고 전했다. 중국 랴오닝 경찰도 이를 공개 시인했다. 그들은 최근에 훙샹실업이 무역을 통해 “심각한 경제 범죄 행위를 하고 있다.”면서 훙샹실업 및 창업주 마샤오훙(马晓红)의 자산 일부가 경찰에 압류됐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구체적 행위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한미 연합조사에 따르면, 훙샹실업은 북한에 민수 및 군수 물자를 공급하고 있으며, 그 중에는 2015년 9월 25만 달러 이상의 산화알미늄도 포함된다. 산화알미늄은 농축 우라늄 추출용 원심분리기를 제조하는 극히 중요한 물질이다. 훙샹실업과 북한 관영기업이 합자 설립한 칠보산(七宝山) 호텔은 북한 사이버 군대 121국의 집결장소라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으며, 소니 영화사의 해킹사건도 이 부대와 관련이 있다고 연합 조사 보고서는 밝혔다. 국제 탐사기자연맹이 폭로한 ‘파나마 페이퍼스’에는 마샤오훙 및 그 친인척의 이름도 들어있다. 중국 언론은, 현재 45살인 마샤오훙은 90년대 단둥 모 수출입 회사에서 북한 무역 부서에 근무하면서 북한에 원유를 팔고 폐철을 수입하는 업무를 맡았다. 이 당시 그는 북한과 광업 합자기업을 설립하여 2000년에 사업을 국가 간 무역, 호텔, 관광업으로 확대하여 직원 680명의 랴오닝 훙샹실업 그룹으로 발전시켰다. 당시 훙샹실업 공식 사이트는 자사를 “북한과 세계를 이어주는 황금 교량”이라고 공언했다. 마샤오훙은 인민대표 당선을 위한 뇌물제공의 혐의로 얼마 전 단체 사직한 인민대표 450명의 명단에도 들어있다. NTD 뉴스 리밍(黎明) 종합보도

뉴스 Edition > 국제뉴스
 
中 여갑부 북핵 지원, 중미 한미 합동조사
  • [ 기사입력   2016-09-23 오전 10:34 ]

    丹东女首富涉巴拿马文件 助朝发展核武细节流出

    미 언론은 파나마 페이퍼스에 랴오닝 훙샹실업발전 유한회사 창업자 마샤오훙(马晓红) 관련 내용을 폭로했다. 사진은 단둥 훙샹실업발전 유한회사에서 발행한 사내 잡지 훙샹기(鸿祥记)다. (인터넷사진)

     

    미국의 한 중국어 언론이 보도한, 랴오닝 훙샹(鸿翔)실업 발전 회사(이하 훙샹실업)가 북한 핵 개발을 지원한 혐의로 조사받았다는 소식은, 중국 외교부 대변인에 의해 확인됐다. 국제 언론은 북한과 훙샹무역 사이의 무역 거래의 문제점에 대해서도 보도했다.

     

    9월20일, 중공 외교부 정례 기자회견에서, 훙샹실업이 북한 핵개발에 협조한 혐의로 중미 양국 합동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에 대해 중국 외교부 대변인 루캉(陆慷)은 “언급된 기업에 대해, 중국 관련당국은 법에 따라 그 기업의 경제 범죄 등 위법 행위를 조사 중에 있으며, 최근에 관련 소식을 발표했다.”고 대답했다.

     

    9월 19일 한국 아산정책연구소와 워싱턴의 고급 국방연구센터(C4ADS)는 북한과 깊은 경제 거래를 하고 있는 랴오닝 홍샹실업이 북한의 핵무기 개발에 일정한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 공동 발표했다.

     

    월스트리트 저널도 이점에 대해 미,중 정부는 북한 핵개발에 도움을 준 중국 기업에 조치를 취하는 중이라고 보도했다.

     

    최근 미 의회는 북한 정권과 거래하는 중국 기업을 제재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어서 이번 주, 미 정부는 중국의 한 종합상사가 북한 핵개발을 돕고 있다는 정황을 포착했기에, 사법부를 통해 이 기업을 법적으로 조사할 것이라 발표했다.

     

    한 미국 관리는 훙샹실업은 북핵 지원 외에도 북한이 글로벌 경제제재를 회피하는 수단을 제공한다는 증거가 있다고 전했다.

     

    중국 랴오닝 경찰도 이를 공개 시인했다. 그들은 최근에 훙샹실업이 무역을 통해 “심각한 경제 범죄 행위를 하고 있다.”면서 훙샹실업 및 창업주 마샤오훙(马晓红)의 자산 일부가 경찰에 압류됐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구체적 행위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한미 연합조사에 따르면, 훙샹실업은 북한에 민수 및 군수 물자를 공급하고 있으며, 그 중에는 2015년 9월 25만 달러 이상의 산화알미늄도 포함된다. 산화알미늄은 농축 우라늄 추출용 원심분리기를 제조하는 극히 중요한 물질이다.

     

    훙샹실업과 북한 관영기업이 합자 설립한 칠보산(七宝山) 호텔은 북한 사이버 군대 121국의 집결장소라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으며, 소니 영화사의 해킹사건도 이 부대와 관련이 있다고 연합 조사 보고서는 밝혔다.

     

    국제 탐사기자연맹이 폭로한 ‘파나마 페이퍼스’에는 마샤오훙 및 그 친인척의 이름도 들어있다.

     

    중국 언론은, 현재 45살인 마샤오훙은 90년대 단둥 모 수출입 회사에서 북한 무역 부서에 근무하면서 북한에 원유를 팔고 폐철을 수입하는 업무를 맡았다. 이 당시 그는 북한과 광업 합자기업을 설립하여 2000년에 사업을 국가 간 무역, 호텔, 관광업으로 확대하여 직원 680명의 랴오닝 훙샹실업 그룹으로 발전시켰다. 당시 훙샹실업 공식 사이트는 자사를 “북한과 세계를 이어주는 황금 교량”이라고 공언했다.

     

    마샤오훙은 인민대표 당선을 위한 뇌물제공의 혐의로 얼마 전 단체 사직한 인민대표 450명의 명단에도 들어있다.

     

    NTD 뉴스 리밍(黎明) 종합보도

     


  • 글로벌 원문 링크:www.ntdtv.com/xtr/gb/2016/09/21/a1287496.html
  • 丹东女首富涉巴拿马文件 助朝发展核武细节流出

    【新唐人2016年09月21日讯】日前,美国中文媒体率先曝出的有关辽宁鸿翔实业发展公司(下称〝鸿翔实业〞),涉嫌帮助朝鲜核计划遭调查的消息,得到中共外交部发言人的含蓄证实。鸿翔公司与朝鲜方面的可疑贸易往来细节也被海外媒体披露出来。

    9月20日,有记者在中共外交部举行的例行记者会上,问及有关鸿翔实业涉嫌协助朝鲜发展核项目遭中美两国合作调查的情况。中共外交部发言人陆慷回应说:〝至于你提到的有关企业,中国有关部门正在依法对其经济犯罪等违法行为进行调查处理,并已于近日公布了相关消息。〞

    此前,韩国智库亚洲政策研究所(Asian Institute for Policy Studies)和华盛顿智库高级国防研究中心(Center for Advanced Defense Studies, C4ADS),曾于9月19日共同发布的一份联合报告说,与朝鲜有深入经贸往来的辽宁鸿翔实业发展公司可能在帮助朝鲜发展核武器方面发挥了一定的作用。

    《华尔街日报》的相关报导则直言,中美政府正采取行动打击涉嫌帮助朝鲜核计划的中国企业。

    该报导披露,美国司法部准备最早本周宣布,对涉嫌向朝鲜提供财务援助的中国企业采取法律行动,因为奥巴马政府认为中国一家综合性企业扮演了协助朝鲜核项目的角色。而此前,美国国会曾通过法案,要求白宫制裁与朝鲜政府做生意的中国企业。

    报导还说,有美国官员表示,有一些证据表明鸿祥实业帮助朝鲜核项目以及帮助朝鲜规避联合国和西方制裁。为此,美司法部检察官上个月前往北京两次,让中国(共)官员注意鸿祥实业和马晓红涉嫌的犯罪行为。

    中共辽宁警方则公开承认,他们最近已开始调查鸿祥实业涉嫌在贸易活动中〝从事严重经济犯罪行为〞,鸿祥实业公司及其创始人马晓红等人的部份资产已被警方冻结。但辽宁警方没有详细说明该公司的犯罪行为具体涉及哪些方面。

    据美、韩智库联合报告披露,鸿祥实业与朝鲜的贸易中包括一些既可民用,也可用于军事用途的货物,其中就包括该公司于去年9月向朝鲜出口的价值达25万多美元的氧化铝。据称,这种物质可用来制造浓缩铀所需的离心机,而铀浓缩是开发核武至关重要的一步。

    报告还披露,鸿祥实业与朝鲜官方企业合资成立的七宝山酒店(Chilbosan Hotel)疑为朝鲜网络军121局的集结地,索尼影业遭黑客入侵据信与他们有关。

    报导称,早些时候国际调查记者联盟曝光的〝巴拿马文件〞中,马晓红及其几位亲属的名字也在其中。

    据陆媒报导,现年45岁的马晓红,90年代在丹东某进出口公司工作时就已参与跟朝鲜有关的交易,负责安排向朝鲜出售原油以换取废钢,并在平壤设立一家矿业合资企业。2000年马晓红将该企业发展为辽宁鸿翔实业集团,旗下有680名雇员,生意涵盖跨境贸易、酒店及旅游业。当时鸿翔实业的官方网站上宣称,该公司是〝连接朝鲜和世界的黄金桥梁〞。

    在前不久爆出的辽宁人大贿选丑闻中,马晓红亦名列卷入贿选案而集体辞职的450名人大代表之中。

    (记者黎明综合报导/责任编辑:凯欣)
Tweeter Facebook
1 2 3 4 5 6 7 8 9 10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