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천] CCTV 앵커, 마오쩌둥을 노골적으로 조소(한,중) [www.ntdtv.co.kr 2015-04-13 03:52 AM]​ 시천(洗塵) / 중국문제 전문가 사람들은 늘 취중에 진담이 나온다고 말한다. CCTV 명사회자인 비푸젠(畢福劍)이 취중에 중공의 혁명모범극 노래에 대해 풍자했다. (인터넷사진) 4월 6일 ‘CCTV의 명사회자인 비푸젠이 취중에 노래로 마오쩌둥을 조롱해 비난받았다.’ 그리고 같은 내용의 제목이 달린 동영상 한편이 웨이보를 통해 광범위하게 퍼졌다. 비푸젠은 회식자리에서 ‘웨이후산(威虎山)을 지혜롭게 탈취하다’ 속의 ‘나는 공농(직공과 농사꾼)의 자제병’을 부르면서 스스로 추임새 가사를 넣어 풍자와 조소를 표현했다. 예컨대, “반동파를 소멸하고 세상을 바꾸네” - “그들을 이길 수 있나?”라든가 “세상을 바꾸느라 수십년 혁명하며 남북을 전전했네”-“오, 정말 고생했네.” 등이다. 특히 ‘공산당 마오주석’을 부를 때 비푸젠의 추임새는 더욱 가관이었다. “아, 그 노 XX는 이야기도 말라. 그는 우리들을 너무나도 괴롭혔다.” 그리고 마지막 한 구절에도 어김없이 조소를 넣었다. “인민의 군대는 인민과 환난을 함께 하네, 이곳에 온 것은 웨이후산을 소탕하여 평정하기 위해서라네.”-“XX 나발 부네!” 사람들은 늘 취중에 진담이 나온다고 말한다. CCTV 명사회자인 비푸젠(畢福劍)이 혁명모범극 속 노래에 붙인 풍자와 조소의 의미를 음미해보자. 1. 드러내지 못하던 속마음을 드러냈다. CCTV 명사회자로서, 또 일정한 관직에 있는 몸으로서, 비푸젠은 업무상 반드시 규정에 맞는 발언을 해야 했다. 중공이 그더러 뭐라고 말하라 하면 그는 그렇게 말해야 했다. 그러나 그 자신 마음속의 진실한 생각이 무엇이었는지, 이 작은 동영상은 이를 아주 훌륭하게 보여주었다. 이렇게 속과 겉이 달라야 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9평 공산당’이 정확히 설명해준다. ‘중국에서, 공산당원들은 이중의 인격이 있다. 비공식적인 장소에서 그들은 일반인처럼 희노애락을 갖고 있고, 세인과 마찬가지로 장단점을 갖고 있다. 그들은 아버지일수도, 남편일수도, 친한 친구일수도 있다. 그러나 공산당이 가장 강조하는 당성이 필요할 때는 이런 인성을 완전히 버리고 한명의 당원이 된다. 그가 사석에서 어떤 의견을 당신에게 말했든지 간에, 당원으로서 태도를 표시할 때는 반드시 ‘조직과 일치를 유지’해야 하는 것이다.’ 우리는 당연히 비푸젠이 왜 무대와 사석에서 서로 다른 말을 하는지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무대 위의 그는 중공의 대리인으로서 자신의 사상이 전혀 없는 앵무새에 불과했다. 비록 그가 무대에서 때로는 격정을 표현하고 의분을 표현했지만, 그것은 모두 연극일 뿐이었다. 그러나 무대 뒤에서 가식 없이 자신의 진심을 표명할 때면 그의 인성의 일면이 노출돼 나올 것이다. 이것이 바로 공산당윈이 보편적으로 갖고 있는 이중인격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비푸젠의 이번 표현은 그의 내심세계의 진실한 발로이고 그의 인성의 일면을 반영한 것이라고 말한다. 2, 중공의 세뇌가 이미 효력을 잃었음을 설명한다. ‘웨이후산을 지혜롭게 탈취’는 문화혁명 때의 8대 혁명모범극 중의 하나이다. 그 시대를 지나온 많은 사람들은 ‘나는 공농의 자제병’을 부를 줄 안다. 그 곡조나 가사가 좋아서가 아니라, 당시에는 혁명모범극 몇 개 속의 노래들뿐이었으므로 많이 들으니 자연히 부를 줄 알게 된 것이다. 물론 부를 줄 알게 되었으니 중공의 세뇌 의도는 달성된 셈이다. 워낙 많이 보고 많이 들으니 은연중 사람들은 중공이 중국 인민을 재난 중에서 구해 주었다고 믿게 되었고 마오쩌둥을 인민의 대(大) 구성(구원의 별)이라고 여겼다. 중공 및 마오에 대한 비푸젠의 조소는 민간에서는 아예 아무것도 아니다. 지금 중공의 세뇌를 믿는 사람이 몇이나 되는가? 거짓말이 하나하나 드러나면서, 사람들은 중공이 자신의 통치를 위해 거짓말을 끊임없이 만들어 내어 그야말로 하늘땅을 뒤덮을 정도였음을 발견했다. 특히 ‘9평공산당’이 널리 전해지자 중공의 진실한 면모는 백일하에 드러났다. 따라서, 비푸젠처럼 이렇게 중공을 조롱하는 사람은 많은 곳에서 나타날 수 있다. 그렇지만 비푸젠의 조롱 정도가 민중의 관심을 크게 끄는 이유는 바로 그의 신분 때문일 것이다. 늘 중공 찬가를 부르던 사회자가 중공을 이렇듯 경멸한 것은 중공에 뺨을 한 대 갈긴 것과 같을 것이다. ‘나는 공농의 자제병’의 가사는 과거 많은 사람을 미혹시켰다. 그러나 비푸젠의 추임새 풍자는 칼로 고기 포를 뜨듯이 가사의 본질을 낱낱이 드러내 놓아서 무척 통쾌감을 준다. 그 회식 석상의 사람들도 모두 좋다고 박수치며 소리치지 않는 사람이 없었다. 비푸젠과 함께 회식하던 사람들은 과연 보통 서민일까? 틀림없이 모두 고위층 인사일 것이다. 이는 무엇을 설명하는가? 중공의 세뇌는 국민의 고위층에 이르기까지 이미 철저하게 효력을 잃었음을 증명하는 것이다. 3, 중공의 이념이 이미 해체됐음을 설명한다 중공은 집권 60여년을 포함 중국에 근 백년을 존재했다. 백 년 동안, 중공이 중국에 가져온 재난은 전 인류 역사상 가장 심각한 것이다. 중공의 해로움이 이렇듯 크면서도 근 백년이나 지탱한 것은 중공에게 한 세트의 완전한 이념 시스템이 있기 때문이다. 중공의 이념이란 이른바 공산주의를 최고목표로 하고 유물주의를 철학기초로 하는 동시에 정권을 찬탈하고 폭정을 시행하는 방법으로 이른바 사상노선, 조직노선, 폭력투쟁, 통일전선 등을 사용하는 것이다. 이 사악한 이념은 인류의 정통사상에 위배되지만, 그래도 그것은 완전한 시스템을 갖추었기에 중국인에 대한 영향력이 매우 컸다. 중국인의 의식속에 깊이 기생하던 그 이념에 대해 중국인이 경멸을 표하기 시작한다는 것은, 그 이념이 이미 효력을 잃었음을 의미한다. 중국 국민은 더 이상 중공의 이념을 믿지 않는다. 심지어 중공 자신도 자신의 이념을 믿지 않는 이런 상황은 중공에게는 치명적인 것이다. 중공의 이념이 영향력이 없다는 것은 중공이라는 집단이 정신착란에 빠졌거나 식물인간처럼 의식이 없는 상태임을 뜻한다. 중국공산당은 지금 이렇게 산송장이나 다를 바 없다. 중국 민간에는 오래 전부터 떠도는 전설이 있다. 그것은 바로 천멸중공(天滅中共)이다. 하늘이 중공을 멸한다는 것으로서, 국민 모두의 마음속에서 그것이 버림받을 때 하늘의 뜻이 민간에서 실현될 것이다. 중공의 대변인마저 이렇게 중공을 싫어하는데 그것이 얼마나 더 오래 살 수 있겠는가!

뉴스 Edition > NTD 평론
 
[시천] CCTV 앵커, 마오쩌둥을 노골적으로 조소(한,중)
  •  

    [www.ntdtv.co.kr   2015-04-13 03:52 AM]

     

    시천(洗塵) / 중국문제 전문가

     

     

    사람들은 늘 취중에 진담이 나온다고 말한다. CCTV 명사회자인 비푸젠(畢福劍)이 취중에 중공의 혁명모범극 노래에 대해 풍자했다. (인터넷사진)

     

    4월 6일 ‘CCTV의 명사회자인 비푸젠이 취중에 노래로 마오쩌둥을 조롱해 비난받았다.’ 그리고 같은 내용의 제목이 달린 동영상 한편이 웨이보를 통해 광범위하게 퍼졌다. 비푸젠은 회식자리에서 ‘웨이후산(威虎山)을 지혜롭게 탈취하다’ 속의 ‘나는 공농(직공과 농사꾼)의 자제병’을 부르면서 스스로 추임새 가사를 넣어 풍자와 조소를 표현했다. 예컨대, “반동파를 소멸하고 세상을 바꾸네” - “그들을 이길 수 있나?”라든가 “세상을 바꾸느라 수십년 혁명하며 남북을 전전했네”-“오, 정말 고생했네.” 등이다. 특히 ‘공산당 마오주석’을 부를 때 비푸젠의 추임새는 더욱 가관이었다. “아, 그 노 XX는 이야기도 말라. 그는 우리들을 너무나도 괴롭혔다.” 그리고 마지막 한 구절에도 어김없이 조소를 넣었다. “인민의 군대는 인민과 환난을 함께 하네, 이곳에 온 것은 웨이후산을 소탕하여 평정하기 위해서라네.”-“XX 나발 부네!”

     

    사람들은 늘 취중에 진담이 나온다고 말한다. CCTV 명사회자인 비푸젠(畢福劍)이 혁명모범극 속 노래에 붙인 풍자와 조소의 의미를 음미해보자.

     

    1. 드러내지 못하던 속마음을 드러냈다.

     

    CCTV 명사회자로서, 또 일정한 관직에 있는 몸으로서, 비푸젠은 업무상 반드시 규정에 맞는 발언을 해야 했다. 중공이 그더러 뭐라고 말하라 하면 그는 그렇게 말해야 했다. 그러나 그 자신 마음속의 진실한 생각이 무엇이었는지, 이 작은 동영상은 이를 아주 훌륭하게 보여주었다.

     

    이렇게 속과 겉이 달라야 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9평 공산당’이 정확히 설명해준다. ‘중국에서, 공산당원들은 이중의 인격이 있다. 비공식적인 장소에서 그들은 일반인처럼 희노애락을 갖고 있고, 세인과 마찬가지로 장단점을 갖고 있다. 그들은 아버지일수도, 남편일수도, 친한 친구일수도 있다. 그러나 공산당이 가장 강조하는 당성이 필요할 때는 이런 인성을 완전히 버리고 한명의 당원이 된다. 그가 사석에서 어떤 의견을 당신에게 말했든지 간에, 당원으로서 태도를 표시할 때는 반드시 ‘조직과 일치를 유지’해야 하는 것이다.’

     

    우리는 당연히 비푸젠이 왜 무대와 사석에서 서로 다른 말을 하는지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무대 위의 그는 중공의 대리인으로서 자신의 사상이 전혀 없는 앵무새에 불과했다. 비록 그가 무대에서 때로는 격정을 표현하고 의분을 표현했지만, 그것은 모두 연극일 뿐이었다. 그러나 무대 뒤에서 가식 없이 자신의 진심을 표명할 때면 그의 인성의 일면이 노출돼 나올 것이다. 이것이 바로 공산당윈이 보편적으로 갖고 있는 이중인격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비푸젠의 이번 표현은 그의 내심세계의 진실한 발로이고 그의 인성의 일면을 반영한 것이라고 말한다.

     

    2, 중공의 세뇌가 이미 효력을 잃었음을 설명한다.

     

    ‘웨이후산을 지혜롭게 탈취’는 문화혁명 때의 8대 혁명모범극 중의 하나이다. 그 시대를 지나온 많은 사람들은 ‘나는 공농의 자제병’을 부를 줄 안다. 그 곡조나 가사가 좋아서가 아니라, 당시에는 혁명모범극 몇 개 속의 노래들뿐이었으므로 많이 들으니 자연히 부를 줄 알게 된 것이다. 물론 부를 줄 알게 되었으니 중공의 세뇌 의도는 달성된 셈이다. 워낙 많이 보고 많이 들으니 은연중 사람들은 중공이 중국 인민을 재난 중에서 구해 주었다고 믿게 되었고 마오쩌둥을 인민의 대(大) 구성(구원의 별)이라고 여겼다.

     

    중공 및 마오에 대한 비푸젠의 조소는 민간에서는 아예 아무것도 아니다. 지금 중공의 세뇌를 믿는 사람이 몇이나 되는가? 거짓말이 하나하나 드러나면서, 사람들은 중공이 자신의 통치를 위해 거짓말을 끊임없이 만들어 내어 그야말로 하늘땅을 뒤덮을 정도였음을 발견했다. 특히 ‘9평공산당’이 널리 전해지자 중공의 진실한 면모는 백일하에 드러났다.

     

    따라서, 비푸젠처럼 이렇게 중공을 조롱하는 사람은 많은 곳에서 나타날 수 있다. 그렇지만 비푸젠의 조롱 정도가 민중의 관심을 크게 끄는 이유는 바로 그의 신분 때문일 것이다. 늘 중공 찬가를 부르던 사회자가 중공을 이렇듯 경멸한 것은 중공에 뺨을 한 대 갈긴 것과 같을 것이다.

     

    ‘나는 공농의 자제병’의 가사는 과거 많은 사람을 미혹시켰다. 그러나 비푸젠의 추임새 풍자는 칼로 고기 포를 뜨듯이 가사의 본질을 낱낱이 드러내 놓아서 무척 통쾌감을 준다. 그 회식 석상의 사람들도 모두 좋다고 박수치며 소리치지 않는 사람이 없었다. 비푸젠과 함께 회식하던 사람들은 과연 보통 서민일까? 틀림없이 모두 고위층 인사일 것이다. 이는 무엇을 설명하는가? 중공의 세뇌는 국민의 고위층에 이르기까지 이미 철저하게 효력을 잃었음을 증명하는 것이다.

     

    3, 중공의 이념이 이미 해체됐음을 설명한다

     

    중공은 집권 60여년을 포함 중국에 근 백년을 존재했다. 백 년 동안, 중공이 중국에 가져온 재난은 전 인류 역사상 가장 심각한 것이다. 중공의 해로움이 이렇듯 크면서도 근 백년이나 지탱한 것은 중공에게 한 세트의 완전한 이념 시스템이 있기 때문이다. 중공의 이념이란 이른바 공산주의를 최고목표로 하고 유물주의를 철학기초로 하는 동시에 정권을 찬탈하고 폭정을 시행하는 방법으로 이른바 사상노선, 조직노선, 폭력투쟁, 통일전선 등을 사용하는 것이다. 이 사악한 이념은 인류의 정통사상에 위배되지만, 그래도 그것은 완전한 시스템을 갖추었기에 중국인에 대한 영향력이 매우 컸다. 중국인의 의식속에 깊이 기생하던 그 이념에 대해 중국인이 경멸을 표하기 시작한다는 것은, 그 이념이 이미 효력을 잃었음을 의미한다. 중국 국민은 더 이상 중공의 이념을 믿지 않는다.

     

    심지어 중공 자신도 자신의 이념을 믿지 않는 이런 상황은 중공에게는 치명적인 것이다. 중공의 이념이 영향력이 없다는 것은 중공이라는 집단이 정신착란에 빠졌거나 식물인간처럼 의식이 없는 상태임을 뜻한다. 중국공산당은 지금 이렇게 산송장이나 다를 바 없다.

     

    중국 민간에는 오래 전부터 떠도는 전설이 있다. 그것은 바로 천멸중공(天滅中共)이다. 하늘이 중공을 멸한다는 것으로서, 국민 모두의 마음속에서 그것이 버림받을 때 하늘의 뜻이 민간에서 실현될 것이다. 중공의 대변인마저 이렇게 중공을 싫어하는데 그것이 얼마나 더 오래 살 수 있겠는가!

     

     


  • 글로벌 원문 링크:www.ntdtv.com/xtr/gb/2015/04/13/a1190487.html
  • 洗尘:央视名嘴调侃毛泽东与中共的深度解析

    [www.ntdtv.co.kr 2015-04-13 03:52 AM]

    四月六日,标题为《央视名嘴毕福剑酒后歪歌调侃毛泽东引非议》的视频引起微博网友广泛关注。视频显示,毕福剑在一个饭局上,唱《智取威虎山》中《我是工农子弟兵》这一曲目时,唱一句点评一句,语带讥讽、调侃。例如,唱到〝要消灭反动派改地换天〞时,毕福剑点评道〝能打过人家〞?唱〝改地换天几十年,闹革命南北转辗〞后,点评说:〝哦,够辛苦的。〞特别是唱到〝共产党毛主席〞时,毕福剑还加了一句脏话:〝哎可别提那个老××了,可把我们害苦了。〞唱到最后一句〝人民的军队与人民共患难,到这里为的是扫平威虎山〞时,毕福剑点评:〝吹××吧!〞

    人们常说,酒后吐真言。作为央视名嘴,毕福剑对中共样板戏的唱评说明了什么?

    一、说明了央视主持人人性的一面

    身为央视的著名节目主持人,又有一定的官职在身,毕福剑在工作中,在舞台上必须中规中矩。中共让他说什么,他就得说什么。比如中共让他说毛泽东领导全国人民翻身得解放,他就得照着说。可是私下里他自己内心的真实想法是什么呢?这个小视频很好的回答了这一点。

    那么为什么会出现这样一个反差,台面上说中共好,台下却骂它呢?《九评共产党》对此有一个相当确切的论述:〝在中国,人们了解共产党员普遍的双重人格特征。在私下场合,共产党员多具有普通的人性,具有一般人的喜怒哀乐,也有普通世人的优点和缺点,他们或许是父亲,或许是丈夫,或许是好朋友,但凌驾在这些人性之上的,则是共产党最为强调的党性……一个党员,无论他在私下对你表达了怎样的意见,但一旦作为党员表态时,必然要和〝组织保持一致〞。

    如果从这个角度看,人们就会很容易看出,毕福剑为何能在饭局上会说出和他在舞台上截然相反的话语来。在舞台上他充当的就是中共的喉舌,完全没有自己的思想,他不过就是一个传声筒。虽说他也有情绪的表达,有时表现得激情饱满,有时表现出义愤填膺,可是那都是在演戏,是台面上的事。而在私下里呢?在没有遮拦的袒露自己的心声时,他人性的一面就会表露出来。这就是中共党徒普遍具有的双重人格特征。所以我们说,毕福剑的这番表达是他内心世界的真实展现,反映出他人性的一面。

    二、说明了中共对中国人的洗脑已经彻底失灵

    《智取威虎山》是文革时的八个样板戏之一。从那个时代过来的人,很多人会唱《我是工农子弟兵》这个唱段。不是因为它的歌词有多好,而是因为当时就那么几个样板戏,群众的文娱生活除了它还是它,听得多了自然也会唱了。当然,会唱了,中共洗脑的意图也就达到了。耳濡目染中,人们就认为是中共把中国人民从水深火热之中解放了出来,就认为毛泽东是人民的大救星了。

    毕福剑对中共及老毛的调侃在民间根本不算什么,现在的人有几人还相信中共的洗脑?当谎言一个一个被揭穿时,人们发现中共编造的谎言简直铺天盖地,那完全是它为了自己的统治而刻意炮制出来的。特别是当《九评共产党》在民间广泛流传之后,中共的真实面目昭然若揭。象毕福剑这样调侃中共的,在很多场合都可能出现。那么为什么毕福剑的即兴唱评获得了民众的关注?很重要的一个原因是他自己的身份。本来为中共唱赞歌的主持人,对中共的鄙视却是如此强烈,这样的视频传出,等于重重的扇了中共一耳光。

    这段戏词过去蒙蔽过很多人,而今毕福剑用唱评的形式将它的本质揭穿,可谓刀刀入肉,对中共的讽刺入木三分,煞是痛快。再看看饭局上的同伴,无不击掌叫好。以毕福剑的身份,他交结的能是普通百姓吗?肯定都是一些高层人士。这说明什么?说明中共的洗脑对于民众来讲,已经彻底失灵。

    三、说明了中共的意识形态已经解体

    中共在中国存在了近百年。百年来,中共给中国造成的灾难是整个人类历史上最惨重的。中共的危害如此之大,根本的原因是它有一套完整的意识形态系统。中共的意识形态,以所谓的共产主义为最高目标,以唯物主义作为它的哲学基础,同时以所谓的思想路线、组织路线、暴力斗争、统一战线等作为它夺取政权与施行暴政的保证。虽然这个邪恶的意识形态与整个人类的正统思想相违背,可是因为它是一个完整的系统,对中国人的毒害又是如此之深,所以单从理论上破除它时还不是那么容易。可是当中国民众对中共维持意识形态的谎言进行嘲弄时,对其说教的那一套都在唾弃时,中共的意识形态就已经被完全解体了。中共意识形态解体的标志是老百姓都不相信它了。

    中共意识形态的解体对中共来讲是致命的。这就象一个人,没有了意识,或者意识上处于错乱的状态时,他要么是一个植物人,要么是一个精神病患者。中共目前就处在这样一个行尸走肉的状态之下。

    中国民间早就有天灭中共的说法。什么是天灭中共?老百姓都从心里抛弃它时,就是天意在民间的一个真实展现。连它的喉舌都这样唾弃它,它还能存活多久!
Tweeter Facebook
1 2 3 4 5 6 7 8 9 10 다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