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희, ‘대풍수’ 대본 정독하며 이성계에 한껏 몰입 배우 지진희가 열혈 대본 사랑에 빠졌다.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의 지진희가 대본을 정독하며 자신이 맡은 역할인 '이성계'에 한껏 몰입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공개된 사진에는 촬영장 곳곳에서 대본에 열중하고 있는 지진희의 모습이 담겼다. 진지한 모습으로 캐릭터에 몰두 하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 이성계를 완벽히 표현하기 위한 그의 노력이 어느 정도인지 짐작할 수 있다. 지진희는 평소 촬영장에서도 촬영 쉬는 시간이나 대기 시간 동안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을 정도로 열렬한 작품 사랑을 보여왔다고. 캐릭터에 매달려 쉼 없이 연습하는 그의 노력은 최근 위화도 회군이라는 반전 요소로 시작된 긴장감과 함께 시청률 반등의 주춧돌 역할을 톡톡히 하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더 증폭시키고 있다. 드라마 관계자는 “연기 경력 14년에 빛나는 베테랑 연기자임에도 항상 기본을 중시하며 끊임 없이 노력하는 지진희의 모습이 너무나 존경스럽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보여진 그의 명품 연기가 이러한 노력에서부터 만들어진 것 같다”며 “항상 열정적인 모습으로 작품에 임하는 그로 인해 함께 출연하는 배우들은 물론 스태프들 또한 그 에너지를 받아 촬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크레아웍스)

뉴스 Edition > 연예
 
지진희, ‘대풍수’ 대본 정독하며 이성계에 한껏 몰입
  • [ 기사입력   2013-01-16 14:03:50 ]

     

    배우 지진희가 열혈 대본 사랑에 빠졌다.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의 지진희가 대본을 정독하며 자신이 맡은 역할인 '이성계'에 한껏 몰입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공개된 사진에는 촬영장 곳곳에서 대본에 열중하고 있는 지진희의 모습이 담겼다. 진지한 모습으로 캐릭터에 몰두 하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 이성계를 완벽히 표현하기 위한 그의 노력이 어느 정도인지 짐작할 수 있다.

     

    지진희는 평소 촬영장에서도 촬영 쉬는 시간이나 대기 시간 동안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을 정도로 열렬한 작품 사랑을 보여왔다고. 캐릭터에 매달려 쉼 없이 연습하는 그의 노력은 최근 위화도 회군이라는 반전 요소로 시작된 긴장감과 함께 시청률 반등의 주춧돌 역할을 톡톡히 하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더 증폭시키고 있다.

     

    드라마 관계자는 “연기 경력 14년에 빛나는 베테랑 연기자임에도 항상 기본을 중시하며 끊임 없이 노력하는 지진희의 모습이 너무나 존경스럽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보여진 그의 명품 연기가 이러한 노력에서부터 만들어진 것 같다”며 “항상 열정적인 모습으로 작품에 임하는 그로 인해 함께 출연하는 배우들은 물론 스태프들 또한 그 에너지를 받아 촬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크레아웍스)


Tweeter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