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탄3' 여일밴드-양성애-박수진, 열정 가득한 각오 전해 위대한 10대 그룹의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아 생방송에 진출하게 된 여일밴드(조한결,정휘겸,유건우)-양성애-박수진의 흥분은 방송 직후에도 가시질 않았다. MBC ‘스타오디션 - 위대한 탄생 시즌3’(이하 ‘위탄3’) 생방송 무대에 오르게 된 10대 그룹 세 팀이 열정의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한동근과 이형은 등을 위협하며 무서운 기세로 우승후보 중 한명으로 떠오른 양성애는 “생방송에 진출하게 되어서 너무 기쁘고 영광스럽다. 많은 걸 배울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 한 편으로는 많이 부족한 실력인데 이렇게 올라와도 되나 싶기도 해 그럴수록 더 열심히 하고 잘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이때까지 부족한 모습 많이 보여드렸는데 이젠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 더 잘하고 성숙해진 진지한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평소 허스키한 보이스로 감성적인 노래를 버리고 파격적인 무대로 합격한 박수진은 “생방송을 갈 수 있게 돼서 기분이 날아갈 듯 좋지만 같이 해왔던 서희랑 다시 같이 노래를 못하게 되어서 마음 한구석이 찡하다. 방송이 아니더라도 같이 만나서 노래도 부르고 음악 이야기도 많이 나눌 거다”라며 “앞으로도 제 목소리에 더 빠져들 수 있을 정도로 최선을 다해서 최고의 공연을 즐기겠다. 박수진 최고!”라고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완벽한 편곡 실력을 자랑하며 용감한 형제에게 극찬을 받은 여일밴드(조한결,정휘겸,유건우)는 “일단 여기까지 올라 올 줄 몰랐다. 마음 졸이며 다음 무대를 준비하고 연습하는 동안 멤버들끼리의 소중함도 알게 되고 추억거리가 많이 생겨서 너무 좋다. 위대한 탄생을 준비하기 전에는 제대로 된 연습을 하긴 힘들었는데 위대한 캠프를 준비하면서 멤버끼리 합숙도 하고 체계적인 연습을 하게 됐다. 그래서 저희를 다시 되돌아볼 기회도 생겼고 앞으로 음악 활동에 있어서 ‘그땐 그랬지’ 되돌아 볼 수 있는 지표가 생겨 위대한 탄생에 감사하다”고 감동적이고 벅찬 마음을 전했다. 한편, ‘위탄3’는 이제 단 3개의 자리만을 남겨 놓고 있으며 그 주인공들은 다음 주 금요일(18일) 밤 9시 55분 방송되는 ‘위탄3’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코엔미디어)

뉴스 Edition > 연예
 
'위탄3' 여일밴드-양성애-박수진, 열정 가득한 각오 전해
  • [ 기사입력   2013-01-13 13:35:10 ]

     

    위대한 10대 그룹의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아 생방송에 진출하게 된 여일밴드(조한결,정휘겸,유건우)-양성애-박수진의 흥분은 방송 직후에도 가시질 않았다. MBC ‘스타오디션 - 위대한 탄생 시즌3’(이하 ‘위탄3’) 생방송 무대에 오르게 된 10대 그룹 세 팀이 열정의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강력한 우승후보 한동근과 이형은 등을 위협하며 무서운 기세로 우승후보 중 한명으로 떠오른 양성애는 “생방송에 진출하게 되어서 너무 기쁘고 영광스럽다. 많은 걸 배울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 한 편으로는 많이 부족한 실력인데 이렇게 올라와도 되나 싶기도 해 그럴수록 더 열심히 하고 잘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이때까지 부족한 모습 많이 보여드렸는데 이젠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 더 잘하고 성숙해진 진지한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평소 허스키한 보이스로 감성적인 노래를 버리고 파격적인 무대로 합격한 박수진은 “생방송을 갈 수 있게 돼서 기분이 날아갈 듯 좋지만 같이 해왔던 서희랑 다시 같이 노래를 못하게 되어서 마음 한구석이 찡하다. 방송이 아니더라도 같이 만나서 노래도 부르고 음악 이야기도 많이 나눌 거다”라며 “앞으로도 제 목소리에 더 빠져들 수 있을 정도로 최선을 다해서 최고의 공연을 즐기겠다. 박수진 최고!”라고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완벽한 편곡 실력을 자랑하며 용감한 형제에게 극찬을 받은 여일밴드(조한결,정휘겸,유건우)는 “일단 여기까지 올라 올 줄 몰랐다. 마음 졸이며 다음 무대를 준비하고 연습하는 동안 멤버들끼리의 소중함도 알게 되고 추억거리가 많이 생겨서 너무 좋다. 위대한 탄생을 준비하기 전에는 제대로 된 연습을 하긴 힘들었는데 위대한 캠프를 준비하면서 멤버끼리 합숙도 하고 체계적인 연습을 하게 됐다. 그래서 저희를 다시 되돌아볼 기회도 생겼고 앞으로 음악 활동에 있어서 ‘그땐 그랬지’ 되돌아 볼 수 있는 지표가 생겨 위대한 탄생에 감사하다”고 감동적이고 벅찬 마음을 전했다.

     

    한편, ‘위탄3’는 이제 단 3개의 자리만을 남겨 놓고 있으며 그 주인공들은 다음 주 금요일(18일) 밤 9시 55분 방송되는 ‘위탄3’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코엔미디어)


Tweeter Facebook